우..

불현듯 다큐멘터리에서 본 파나마의 맹그로브 숲이 생각난다. 아마 평생 가볼수 없겠지. 아 그리운 내고향 [물론 마음속의]




댓글이 닫혀 있습니다...